제목  온천천거리의 작은 인디서점, 책방숲
이름  편집부
첨부
첨부화일1 : 20160824_134803.jpg (156730 Bytes)
첨부화일2 : 20160824_145149.jpg (131371 Bytes)






안녕하세요. 산지니 출판사 인턴 밀키입니다. 저는 어제 오후 독립출판물 서점 책방숲을 찾았습니다.

‘독립 출판’은 소규모 출판, 1인 출판 등으로 불리며, 개인, 혹은 소규모의 인원이 자유로운 방식으로 기획부터 제작, 유통 전반을 스스로 진행하는 과정의 결과물을 말합니다. 자유로운 방식으로 제작·출판하는 독립출판물은 출판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형성하고 있는데요. 부산에서도 이러한 독립출판물서점이 몇 군데 있는데요. 그 중에서 올해 문을 연 책방숲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버스를 타고 내려서 책방숲을 찾기까지 조금 헤멨지만 예쁜 간판과 가득한 책들을 보고 이곳이 책방숲임을 한눈에 알 수 있었습니다. 창밖으로 보이는 책들과 식물들이 더위에 지친 저를 반겨주는 것 같았어요!

책방숲을 밖에서 바라본 모습입니다.

책방숲은 온천천거리에 있는 작은 서점인데요. 그래픽디자인스튜디오를 겸하면서 디자인서적, 예술서적위주에 소규모 독립출판물들을 파는 서점입니다.

각종 잡지와 책들이 보이시나요? 직접 제작한 에코백이나 책방숲 프로젝트 <그 문장으로부터>의 결과물들을 팔기도 합니다. 또한, 소소하게 여러 가지 프로젝트와 이벤트들도 열고 있습니다. 아티스트들의 이야기를 가까이서 듣기도 하고, 책을 보면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작은 공간입니다. 인터뷰는 두 분의 공동대표님께서 응해주셨습니다.



Q1. 안녕하세요. 간단하게 책방숲에 대한 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책방숲은 그래픽디자인 스튜디오 숲이 운영하는 소규모 서점입니다. 온천천 인근에 위치하고 있고 디자인서적 예술서적 그리고 독립출판물 위주의 책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Q2. 독립출판에 관심을 가지게 되신 계기가 궁금합니다. 책방숲을 운영하시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으신가요?

-처음부터 서점을 열 계획은 없었습니다. 직장을 그만두고 프리랜서로 일을 하다가 뭔가 작업실로 쓸 공간을 찾아다녔죠.

독립출판물의 매력은 판에 박힌 형태와 내용에서 벗어나 있다는 것에 있습니다. 운영하고 있는 저희 두 사람 모두 그래픽 디자이너로서 인쇄매체를 자주 접하다 보니 종이라는 물성과 책의 내용을 대변하는 외형으로서의 책 제작에 관심이 늘 있었습니다. 우리가 참고할 서적들의 구매가 잦았기에 결국 참고할 서적들도 구비할 겸, 작업실을 우리의 서재 겸 서점으로 꾸며보자 라는 결심을 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부산에는 독립출판서점들이 많이 없었고 디자인과 예술서적들을 다루는 소규모 서점은 더더욱 없었죠. 그런 아쉬움을 우리 스스로가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Q3. 책방숲에서 진행한 프로젝트 <그 문장으로부터>가 매우 흥미로웠는데요. 참여자 각자 한 문장을 선택하여 책, 다이어리 등 다양한 결과물이 나오기까지 에피소드나 힘들었던 점이 있으신가요? 프로젝트에 관해서도 자세하게 설명 부탁드립니다.

-전자책의 시대에 종이책의 삶이 지속되려면 어떤 식의 방식일까? 라는 고민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저희는 종이를 사랑하며 종이책을 판매하는 소규모 서점이기 때문입니다. 종이책의 여러 방향성에 대한 고민들과 그를 위한 실험은 저희가 앞으로도 주되게 다루어야 할 것들 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던 중 지속적인 종이책의 실험을 위한 콘텐츠의 생산도 하나의 과제로 여겨졌습니다. 드러내고자 하는 텍스트가 있고 그 텍스트의 맥을 명확히 인지하여야 적합한 외형의 그림을 그려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자세히 보시려면: http://sanzinibook.tistory.com/1852
2016-08-29 09:41:16

   
    관리자로그인~~

번호

글제목

첨부

성명

작성일

조회

193  "현실은 미지근한 맥주 같아요" :: 제39회 문학톡!톡! - 조미형 『씽푸춘, 새벽 4시 첨부화일 : KakaoTalk_20160928_085810363.jpg (103786 Bytes) 편집부 2016-09-30 905
192  경주에게도 푸른 가을 하늘이-최영철 시인의 시「가을」 첨부화일 : IMG_7087.jpg (208948 Bytes) 편집부 2016-09-23 1068
191  [독자서평] 감천문화마을 단디 들여다보기 :: 첨부화일 : 14117819_1128390983913210_6259777077305787122_n.jpg (94540 Bytes) 편집부 2016-09-20 915
190  [서점 탐방⑤] 책을 읽고 난 후 달라지는 이후, 이후북스 첨부화일 : IMG_7035.jpg (153161 Bytes) 편집부 2016-09-09 1243
189  아프리카 숲속 마을, 침팬지 가족은 어떻게 살아갈까요? :: 『침팬지는 낚시꾼』(책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60831_145225019.jpg (141923 Bytes) 편집부 2016-09-02 889
188  61년 전통 부산의 향토 서점, 문우당 서점 첨부화일 : 020160824_165332.jpg (170890 Bytes) 편집부 2016-08-29 1096
 온천천거리의 작은 인디서점, 책방숲 첨부화일 : 20160824_134803.jpg (156730 Bytes) 편집부 2016-08-29 973
186  [저자인터뷰]『역사의 블랙박스, 왜성 재발견』- 김영동 기자님 첨부화일 : 왜성_저자사진(순천왜성천수각2).jpg (136309 Bytes) 편집부 2016-08-26 1062
185  [저자인터뷰]『독일산 삼중바닥 프라이팬』, 오영이 작가와의 만남 첨부화일 : 20160823_145332.jpg (118198 Bytes) 편집부 2016-08-25 1101
184  『감천문화마을 산책』을 들고 감천문화마을로 산책을 떠나요(인턴 미르, 밀키의 탐방일기) 첨부화일 : 표지.jpg (151222 Bytes) 편집부 2016-08-25 1074
183  여름날 시 한 구절-「여름 제재소」 첨부화일 : IMG_4252.jpg (127749 Bytes) 편집부 2016-08-19 1236
182  지금, 당신의 눈 앞에 누군가 -『독일산 삼중바닥 프라이팬』서평 (밀키의 인턴일기1) 첨부화일 : 20160808_072451선선편111.jpg (88559 Bytes) 편집부 2016-08-12 1104
181  맨발동무도서관과 산지니가 함께 한 「책, 환경을 이야기하다」 첨부화일 : IMG_2507-1.jpg (90891 Bytes) 편집부 2016-08-12 1058
180  [권디자이너의 그림일기] 고마운 소나기 첨부화일 : 소나기.jpg (113147 Bytes) 편집부 2016-08-03 1198
179  책맥 한 잔 어때요? - '산북도로 북살롱' 첨부화일 : 0001.jpg (590952 Bytes) 편집부 2016-08-03 1214
178  [저자인터뷰]『모녀5세대』, 이기숙 작가와의 만남 첨부화일 : 20160725_172504.jpg (111442 Bytes) 편집부 2016-07-28 880
177  [저자인터뷰] 『토스쿠』, 정광모 작가와의 만남 첨부화일 : 토스쿠.jpg (47557 Bytes) 편집부 2016-07-28 1084
176  출판도시 인문학당 '고전으로 세상읽기' 『맹자』편 첨부화일 : 1469059253795.jpg (84350 Bytes) 편집부 2016-07-26 1221
175  KBS TV, 책, "어중씨 이야기"가 출연합니다:) 첨부화일 : tv책을말하다-메인.jpg (97789 Bytes) 편집부 2016-07-19 1188
174  한여름의 인문학 강연, 그 두 번째 이야기 -『중용, 어울림의 길』 첨부화일 : 1468386976376.jpg (126975 Bytes) 편집부 2016-07-15 1183
[맨처음] .. [이전] [2] [3] [4] 5 [6] [7] [8] [다음] .. [마지막]